메뉴

검색

엔터테인먼트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연준X휴닝카이, 감성 보이스에 피아노 연주까지 깜짝 공개…“멋진 무대 보여 드릴 예정이니 기대하셔도 좋다”

2023-11-28 16:30:00

[글로벌에픽 유병철 기자]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멤버 연준과 휴닝카이가 뛰어난 보컬 실력으로 앙코르 콘서트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소속사 측은 28일 “연준과 휴닝카이가 지난 27일 오후 공개된 유튜브 채널 '조현아의 목요일 밤'에 출연했다”고 밝혓다.
오는 12월 2~3일 앙코르 콘서트를 앞둔 이들은 평소 즐겨 듣던 노래를 라이브로 선보이고, 즉흥으로 피아노 연주를 하는 등 실력파 아티스트의 면모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휴닝카이는 연습생 시절 월말평가 때 했던 숀 멘데스(Shawn Mendes)의 'Mercy'를 파워풀한 록 스타일로 불렀고, 연준은 연습이 끝난 뒤 퇴근길에 자주 듣던 노래라며 딘(DEAN)의 'What 2 Do (Feat. Crush & Jeff Bernat)'를 감성적인 목소리로 소화했다. 휴닝카이의 노래를 들은 조현아는 "말할 때는 부드러워 보이는데 엄청 파워풀한 보컬"이라며 놀랐고, 연준에게는 "(연습생 시절에) 1등이었던 이유가 있다"라고 호평했다. 휴닝카이는 존 슈미트(Jon Schmidt)의 'All of me' 피아노 연주도 선보여 박수 갈채를 받았다.

자타공인 '챌린지 최강자' 연준은 "어제도 (댄스 챌린지를) 4개 했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휴닝카이는 조현아에게 "금방 따라 할 수 있다. 진짜 쉽다"라면서 지난 10월 발매된 정규 3집의 수록곡 'Happily Ever After' 챌린지를 권한 뒤 포인트 안무를 가르쳐 주고 함께 추면서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두 멤버는 연습생 시절의 일화를 털어놓기도 했다. 휴닝카이는 당시 연준에 대해 "능력자다. 이 회사의 에이스. 월말평가 순위가 있는데, 보컬, 랩, 댄스 모두 1위"라고 소개한 뒤 "연준이 새로운 연습생들에게 '1위 최연준. 그게 나야!'라면서…(자화자찬했다)"라고 폭로해 웃음을 안겼다.
영상 말미 휴닝카이는 "활동이 얼마 전에 끝났다. 아쉬워하시는 분들이 많으실 텐데 이 영상을 보면서 힘 많이 얻으시면 좋겠다. 저희가 고척돔에서 앙코르 콘서트를 한다. 그때 멋진 무대 보여 드릴 예정이니까 많이 기대하셔도 좋다"라고 말했다. 연준은 "시상식도 있고 콘서트도 있어서 모아 분들을 찾아뵐 기회가 많다. 그때까지 조금만 기다려 달라"라고 팬들을 향한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연준과 휴닝카이가 속한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28일 오후 6시 일본 도쿄돔에서 개최되는 '2023 MAMA 어워즈'에 출연하며 내달 2일 오후 6시, 3일 오후 5시에는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TOMORROW X TOGETHER WORLD TOUR <ACT : SWEET MIRAGE> FINALE'를 개최하고 두 번째 월드 투어를 마무리 한다.

유병철 글로벌에픽 기자 e ybc@globalepic.co.kr/personchosen@hanmail.net
리스트바로가기

많이 본 뉴스

에디터 픽!

헤드라인

주요뉴스

에픽포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