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로 서양화가 박돈(본명 박창돈) 별세... 향년 94세

2022-06-17 14:01
  • #도움돼요 0
  • #더알고싶어요 0
  • 댓글
[글로벌에픽 김창만 기자] 서양화 원로작가 박창돈 화백이 2022년 6월 16일. 향년 94세로 자택에서 별세했다.
center
고 서양화가 박돈(본명 박창돈)화백

고 박창돈(예명:박돈) 화백은 1928년 황해도 장연 출생 해주미술학교를 졸업했으며 국전에서 초대작가, 심사위원과 서라벌예대, 홍익대 강사를 거쳐 오랫동안 목원대 교수를 역임했다.

center
박돈화백, 일출봉의노래, 2009년 / 사진=Courtesy of artist, 김달진미술자료박물관
작품은 초가집, 한복 입은 여인, 백자를 머리에 인 여인, 토기나 과일 광주리를 든 소녀, 백마를 탄 소년, 백자, 말, 사슴, 오리, 닭, 목화꽃, 석류, 과일 등이 등장한다.
고향의 정서, 추억 속의 편린을 세부적인 묘사를 지양하며 간결한 이미지로 압축한다.

화면은 완벽한 기술에 의해 만들어지고 마티에르는 서양적 재료를 써서 기름 성분이 빠진 동양적이며 한국적인 정취를 창작했다.

첫 개인전은 1974년 늦은 46세 시작으로 문화화랑, 예화랑, 표화랑, 롯데갤러리, 가나아트갤러리, 청작화랑 등에서 열렸고, 2014년 그림생활70년 회고전(조선일보미술관 / 청작화랑), 제11회 이동훈미술상 수상작가전(대전시립미술관) 2015년 작품&아카이브전(김달진미술자료박물관)에서 열렸다.

또한 1957년 창작미술협회, 1967년 구상전, 1981년 제작전, 1984년 갑자전, 2001년 두즈믄 창립회원으로 그룹전에도 중심 회원으로 활동했으며 많은 기획전에 초대되었다.

빈소는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3층35실이며 상주는 아들-박완철, 박순철, 딸- 박의숙이다.
발인은 6월18일 오전 9시20분이고 장지는 파주 동화경모공원이다.
전화 장례식장 02-3010-2992 상주 박순철 010-9923-6011

김창만글로벌에픽 기자 chang@asiaarts.net

<저작권자 ©GLOBALEPIC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뉴스 어땠나요?

꼭 알아야 할 뉴스

독자가 많이 본 뉴스